성남시 야탑역 광장 임시선별검사소 3개월 만에 다시 운영

탄천종합운동장 임시선별검사소도 운영 재개 계획

성남시는 코로나19 확산세에 분당구 야탑역 광장 임시선별검사소를 운영 중단 3개월만인 8월 1일 재가동에 들어갔다.

 

검사소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다만 정오부터 오후 2시까지는 소독과 근무자 휴식을 위해 운영하지 않는다. 또한 주말과 공휴일엔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운영한다.

 

성남복지e음

 ▲ 야탑역 광장 임시선별검사소(2021년 1월)

 

검사 대상은 만 60세 이상 고령자, 역학적 연관성이 있는 사람, 신속항원검사 결과 양성자, 해외입국자 등 PCR(유전자증폭) 검사 우선순위 대상자로 한정된다.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은 신분증, 의사 소견서, 보건소 통보 문자, 양성이 확인된 자가진단키트 등 증빙 자료를 지참해야 한다.

 

수정·중원·분당구보건소에 있는 선별진료소에서도 PCR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진료소 운영 시간은 평일 오전 9시~오후 5시, 주말·공휴일 오전 9시~오후 1시다.

 

앞서 성남시는 2020년 12월 15일부터 분당구 야탑역 광장 임시선별검사소 운영을 시작해 지난 4월 30일까지 43만523건의 PCR 검사를 진행하다 신규 확진자 규모가 300명대로 줄어들어 운영을 중단했다. 그러나 최근 일주일간 성남지역 확진자 수는 하루평균 1500명대로 늘었다.

 

성남시는 확진자가 계속해서 증가하면 보건소 선별진료소의 운영 시간을 연장하고, 기존의 탄천종합운동장 임시선별검사소도 운영 재개할 계획이다.

 

○문의: 분당구보건소 감염병관리센터 감염병관리팀  ☎031-729-3178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성남복지넷이 창작한 '성남시 야탑역 광장 임시선별검사소 3개월 만에 다시 운영'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자동 입력 방지 CAPTC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