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복지용구 공유센터 26일 문 열어...

업사이클링 휠체어, 전동침대 등 무상 대여…전국 기초자치단체 최초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전국 기초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시민에 기증받은 복지용구를 업사이클링해 필요한 사람들에게 무상 대여하기 위해 중원구 은행동 제9공영주차장 내에 ‘복지용구 공유센터’를 설치해 오는 4월 26일 문을 열었다.

 

업사이클링이란? 

버려지는 제품에 친환경적인 디자인을 가미하여 전혀 새로운 용도의 예술성과 심미성, 기능성을 두루 갖춘 고부가가치 제품으로 재탄생 시키는 것입니다.

  

출처: 성남시복지용구공유센터 플랫폼 홈페이지

사진 출처: 성남시복지용구공유센터 플랫폼 홈페이지   © 성남복지넷

   

성남시 복지용지 공유센터는 88.52㎡ 규모에 대여실과 수리실을 갖추고 운영 인력 8명이 복지용구 기증 접수, 수리, 대여 업무를 본다.

대여 품목은 휠체어, 전동침대, 간이변기, 목발, 재활 운동 보행기, 욕창 방지 방석, 이동 욕조, 목발, 지팡이, 실버카, 영상전화기, 특수마우스 등 22종 234개다.

 

성남복지넷

 

최근 1년간 재활용할 수 있는 복지 용구를 시민에게 기증받아 소독, 수리하고 새 디자인을 입혀 재탄생시킨 용구들이다. 대여하려면 성남시 복지용구 공유센터 홈페이지(https://snjb2870.com)를 통해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 대여 용구는 무료 배송 설치해 준다.

 

대여 기간은 90일이다. 연장 신청하면 최장 1년까지 빌려 쓸 수 있다.

 

각종 사고로 일시적으로 몸이 불편한 사람, 노령자, 장애인 등 시민 누구나 빌려 쓸 수 있다.

 

성남시 장애인복지과 관계자는 “기증받는 복지용구를 업사이클링해 활용성을 높이고, 필요한 시민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 공유의 가치를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복지용구 공유센터 개소식은 이날 오후 3시 20분 은수미 성남시장과 김광환 한국지체장애인협회 이사장 등 관계자 10여 명만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된다.

 

문의: 장애인복지과 장애인복지팀  ☎031-729-2884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성남복지넷이 창작한 '성남시 복지용구 공유센터 26일 문 열어...'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