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거점형 이동 푸드마켓’ 3곳 설치

긴급 생계 위기 500가구에 월 한차례 먹거리, 생필품 제공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긴급 생계 위기에 처한 이들이 집 가까운 곳에서 먹거리와 생필품을 받아 가도록 ‘거점형 이동 푸드마켓’을 3곳에 설치해 오는 3월 23일부터 시범 운영에 들어간다.

 

설치한 곳은 수정구 산성종합사회복지관, 중원구 상대원2동 제1복지회관, 분당구 중탑종합사회복지관 내다.

 

이들 거점형 이동 푸드마켓엔 ‘성남 열린 푸드마켓(야탑동)’이 배분한 각계각층의 후원 물품과 식품을 꾸러미 형태로 비치한다.

 

꾸러미는 쌀, 양념류, 농산물, 생활용품 등 5종으로 구성된다.

 

50개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추천받은 긴급 생계 위기 500가구에 월 한차례 대상자가 미리 선택한 꾸러미 구성품을 무료로 나눠준다.

 

대상자는 선정일부터 1년간 푸드마켓을 이용할 수 있다.

 

거동이 불편한 이들에겐 방문 배달 서비스를 한다.

 

3곳 거점형 이동 푸드마켓에 후원 물품을 배분하는 성남 열린 푸드마켓은 탄천종합운동장 지하 2층에 있다.

 

‘식품 등 기부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역 내 저소득층 주민에게 식생활 물품을 지원하는 사회복지 시설이다.

 

지난 1998년 IMF 때 사단법인으로 문을 열어 기업이나 개인이 기탁한 식품, 후원금, 성남시 지원금으로 운영되고 있다.

 

[성남시 거점형 이동 푸드마켓]

[성남시 거점형 이동 푸드마켓]   © 성남복지넷

  

문의: 복지정책과 1인가구지원팀  ☎ 031-729-8512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성남복지넷이 창작한 '성남시 ‘거점형 이동 푸드마켓’ 3곳 설치'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