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만 60세 이상 저소득층 개안수술비 전액 지원

노인성 안과 질환 치료 시기 놓치는 일 없도록...

 성남시는 만 60세 이상 저소득층 어르신에게 개안 수술비 전액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경제적 어려움으로 노인성 안과 질환 치료 시기를 놓치는 일이 없게 하려고 성남시 수정·중원·분당구보건소와 한국실명예방재단이 협력 시행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국민기초생활보장수급자, 차상위 계층 등에 속한 지역 내 만 60세 이상 중에서 백내장, 망막질환, 녹내장 등의 진단을 받아 의사가 안과 수술이 필요하다고 인정한 사람이다.

 

대상자에게는 초음파 검사비, 수술비, 입원비 등 본인 부담금 전액을 지원한다.

 

희망자는 연중 거주지 보건소로 안과 진단서나 진료소견서(수술명 기재) 등의 구비서류를 지원 신청서와 함께 제출하면 된다. 수술비는 한국실명예방재단의 심사를 거쳐 선정돼야 지급한다.

 

성남지역에선 올해 들어 최근까지 199명의 어르신이 개안수술비를 신청해 이 중 158명이 7177만원을 지원받았다.

 

성남시 중원구보건소 관계자는 “저소득층 어르신들의 안과 질환을 조기 발견하고 적기에 치료·지원해 실명 예방과 함께 시력 증진에 도움을 주려고 이 사업을 펴고 있다”고 말했다.

 

문의: 중원구보건소 건강증진과 지역보건팀  ☎ 031-729-3698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성남복지넷이 창작한 '성남시 만 60세 이상 저소득층 개안수술비 전액 지원'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